Home 커뮤니티 복지정보

복지정보

(사)경북장애인권익협회

커뮤니티

게시글 검색
경북도 첫 공공산후조리원, 울진에 문열다
경상북도장애인권익협회 조회수:41 59.23.98.175
2020-11-05 16:50:30

경북 울진군에 도내 첫 공공산후조리원이 문을 열고 11월 2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이에 따라 임산부가 인근 지역에서 원정출산하거나 산후조리하는 불편이 사라질 전망이다.

울진 공공산후조리원은 울진군의료원 안에 마련됐다.

경북도와 울진군이 예산 8억원을 들여 꾸몄으며 연면적 710㎡ 8개 산모실을 갖췄다.

요금은 2주 기준 182만원이며

기초생활수급자·장애인·국가유공자 등 취약계층과 셋째 이상 출산 산모는 50%,

부모가 울진군민이거나 산모 또는 배우자가 울진군민이면 30%(경북도민은 10%) 감면해준다.

공공산후조리원에는 산모실, 신생아실, 프로그램실, 마사지실, 면회실 등이 있다.

신생아실은 사전관찰실을 구분해 설치하고 항온항습 설비를 적용했다.

출입구에는 에어샤워를 설치, 감염 위험을 최소화했다.

의료원내 분만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와 연계한 공공산후조리원의 운영으로

임산부 산전·출산·산후관리까지 원스톱 진료로 체계적인 건강관리가 이뤄지게 됐다.

군은 울진군의료원 산부인과·소아청소년과와 연계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산모들이 산후조리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댓글[0]

열기 닫기

하단 로고
하단 로고
  • 전체 : 352261
  • 오늘 : 3
상단으로 바로가기